‘8살 차’ 아이비·고은성 결별 “성격 차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뮤지컬 배우 고은성(왼쪽), 아이비/ 사진=텐아시아 DB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아이비(본명 박은혜·36)와 뮤지컬 배우 고은성(28)이 결별했다.

아이비 소속사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는 27일 “두 사람이 성격 차이로 지난 6월 헤어졌다”며 “서로 각자의 길을 응원해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이비와 고은성은 2016년 뮤지컬 ‘위키드’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지난해 2월 교제 사실이 알려지지 않은 상태에서 ‘결별’ 소식이 전해졌고, 한달 뒤 재결합해 연인 관계를 이어갔다.

2005년 가수로 데뷔한 아이비는 ‘유혹의 소나타’ ‘바본가봐’ ‘이럴거면’ 등의 히트곡을 통해 사랑 받았다. 이후 뮤지컬 ‘고스트’ ‘시카고’ ‘아이다’ 등에 출연하며 뮤지컬배우로 활동했다.

고은성은 2011년 뮤지컬 ‘스프링 어웨이크닝’으로 데뷔했으며 ‘그리스’ ‘위키드’ ‘로미오와 줄리엣’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1월 종영한 JTBC 오디션 프로그램 ‘팬텀싱어’를 통해 대중적으로 얼굴을 알렸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