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사랑’ 윤소희X현우X홍빈, 종영 비하인드 컷 大방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마녀의 사랑’/사진제공=MBN

종영까지 2회를 남겨둔 MBN ‘마녀의 사랑’에서 유쾌한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마녀의 사랑’ 제작진은 27일 윤소희(초홍), 현우(성태), 이홍빈(제욱), 김영옥(예순), 고수희(앵두)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활짝 웃고있는 윤소희와 현우는 서로 닮아보이는 눈웃음이 인상적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들은 리허설 중에도 남다른 호흡을 보였다. 초홍을 향한 순애보를 펼친 이홍빈의 시원한 미소도 포착됐다.

극 중 윤소희와 함께 ‘국밥 마녀 3인방’으로 활약했던 김영옥과 고수희는 대본을 함께 나눠보고 있다. 입을 쭉 내밀며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매회 맛깔나는 연기를 선보이는 두 사람의 활약이 기대된다.

‘마녀의 사랑’ 제작진은 “그 동안 ‘마녀의 사랑’에 보내주신 애청자분들의 큰 사랑에 감사드린다”며 “좋은 마무리를 위해 스태프들과 배우들이 끝까지 의기투합해 촬영하고 있다. 마지막까지 유쾌하고 설렘 가득한 스토리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마녀의 사랑’은 오는 29일 오후 11시 11회가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