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귀(夜鬼)액션 블록버스터가 온다…’창궐’ 1차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창궐’ 포스터/사진제공=NEW, 리양필름, 영화사 이창

현빈·장동건 주연의 영화 ‘창궐’이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창궐’은 오는 10월 말 한국영화 최초 아시아·유럽 동시 개봉한다.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의 혈투를 그린 액션블록버스터.

공개된 1차 포스터는 단 한 장만으로 쫀쫀한 긴장감과 타격감 넘치는 화려한 액션, 조선에 창궐한 야귀떼의 압도적 스케일을 예고한다. 특히 궁궐까지 집어삼킨 충격적인 야귀떼의 모습은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박진감을 전한다.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을 맡은 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으로 변신한 장동건의 상반된 모습은 팽팽한 긴장감을 이룬다. 이청과 함께 야귀떼에 맞서 격렬한 대결을 펼치는 조우진, 정만식, 이선빈, 조달환 등 다양한 캐릭터들의 모습 또한 깊은 인상을 전한다. 여기에 ‘야귀떼가 온 세상을 집어삼켰다’라는 붉은색 카피는 강렬함을 더한다.

영화 ‘창궐’은 현빈, 장동건의 첫 만남, 그리고 2017년 설, 781만 관객을 사로잡았던 액션 영화 ‘공조’에 이어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된 김성훈 감독과 현빈의 조합은 한층 더 화려하고 압도적인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조우진, 정만식, 김의성, 이선빈, 조달환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가 더해져 한국 영화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스케일 넘치는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창궐’의 1차 예고편은 27일 오후 6시 CGV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