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노라조, 시선강탈 ‘컴백 무대’…병맛+가창력 ‘사이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인기가요’ 노라조/ 사진=SBS 방송화면

노라조(조빈-원흠)가 중독성 있는 음악을 들고 돌아왔다.

노라조는 26일 방송된 ‘인기가요’ 무대에 올라 신곡 ‘사이다’ 무대를 선보였다.

멤버 재정비후 3년 6개월 만에 돌아온 노라조는 신명나는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조빈은 머리에 1.5리터 크기의 사이다를 달고 독특한 모습으로 등장해 제대로 된 ‘병맛’을 선사했다. 새 멤버 원흠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노라조가 실력파 그룹임을 입증했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슈퍼주니어 D&E, 다이아, 라붐, 임팩트, 정세운, (여자)아이들, 골든차일드, 스트레이키즈, MXM, 소야, 인투잇, 빅플로, 디크런치, 네이처, 열두달, 아이반, 이달의 소녀, 노라조 등이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