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희, 가수로 변신…오늘(24일) ‘오빠’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김대희(왼쪽), 가수 채울. / 사진제공= JDB엔터테인먼트

코미디언 김대희가 가수로 변신한다. 24일 각종 음악사이트에 첫 번째 싱글 음반 ‘오빠’를 내놓는다. 가수 채울과 호흡을 맞췄다.

채울은 드라마 ‘아내가 돌아왔다’ ‘비밀의 문’ ‘마의’ 등의 주제곡을 부르고 ‘같이 살래요’ ‘칼과 꽃’ ‘내 딸 서영이’의 OST 작업에 참여한 가수 예린의 새로운 이름이다.

‘오빠’는 채울이라는 이름으로 처음 발표하는 싱글 음반으로, 달콤한 사랑의 순간을 표현한 경쾌한 댄스곡이다. 작곡가 이상준이 만들었고, 김대희와 시너지 효과를 냈다.

앞서 김대희는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 출연해 신선한 음색과 노래 실력을 보여주며 이목을 끌었다. ‘오빠’ 역시 맛깔나게 소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