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백현X로꼬, 이미 대박의 조합…일렉트로 팝 장르의 ‘YOUNG’

[텐아시아=우빈 기자]

SM ‘스테이션 영’으로 뭉친 그룹 엑소 백현과 래퍼 로꼬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의 백현과 래퍼 로꼬가 특별하게 뭉쳤다.

백현과 로꼬가 ‘스테이션 영(STATION X 0)’을 통해 호흡을 맞춘 신곡 ‘영(YOUNG)’이 오는 3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영’은 무게감 있는 비트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돋보이는 강렬한 일렉트로 팝 곡. 가사에는 남들과 똑같이 살기를 거부하는 젊은 세대의 당찬 포부를 담았으며 로꼬가 직접 랩 메이킹을 맡아 곡의 매력을 더했다.

백현은 엑소 및 엑소-첸백시(EXO-CBX) 활동 외에도 수지와의 듀엣곡 ‘드림(Dream)’, 케이윌과 함께 한 ‘더 데이(The Day)’, 소유와 부른 ‘비가와’등 컬래버레이션 곡으로도 히트 행진을 이어갔으며 로꼬는 개성 있는 래핑과 탄탄한 실력으로 ‘감아 (Feat. Crush)’, ‘남아있어 (Feat. Crush)’, ‘지나쳐 (Feat. DEAN)’ 등으로 음원 차트에서 강세를 보였다.

다채로운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백현과 로꼬이기에 이들이 선보일 색다른 케미와 ‘영’에 더욱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