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영자, 오드아이 소녀에 눈물 “나도 당당해지려 수영복 입었다” 고백

[텐아시아=우빈 기자]

‘안녕하세요’ 이영자 / 사진제공=KBS2

방송인 이영자가 ‘오드아이’ 소녀의 가족과 함께 울고 웃었다.

20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이영자가 ‘오드아이’ 소녀의 사연에 눈물을 흘렸다.

고민의 주인공은 이날 “내 딸을 소개합니다”라는 제목으로 한 쪽 눈은 검은색 다른 쪽 눈은 푸른 색인 홍채 이색증, 흔히 말하는 ‘오드아이’를 지니고 태어난 딸이 사람들의 시선에 상처받지 않기를 바란다는 사연을 소개했다.

고민주인공은 양쪽 눈의 색이 다른 딸을 가리키며 “‘컬러렌즈한건가?’, ‘인증샷 찍을까?’라는 말들을 아무렇지 않게 하면서 상처를 들쑤신다”며 무심한 사람들로 인해 가슴 아파했다무엇보다 가장 속상했던 일은 딸이 “사람들이 왜 자꾸 나만 쳐다봐?”라고 물으며 “나도 엄마처럼 눈이 검은색이었으면 좋겠다”고 울먹였을 때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이영자는 어렵게 방송출연을 결심한 고민주인공 어머니에게는 친언니 처럼 따뜻하게 다독여줬고 방송에 처음 나와 긴장한 아이에게는 유치원 선생님처럼 친근한 미소와 장난기 넘치는 코믹한 동작으로 웃음짓게 만들었다. 이영자는 시종일관 이들 가족이 세상의 시선과 담담히 또 당당하게 마주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탰다.

이와 함께 출연진들이 각자 신체적 컴플렉스에 대해 얘기하자 이영자는 얼마 전 크게 화제가 됐던 ‘수영복’을 언급하며 “몸매에 자신이 없지만 ‘내 몸이니까'”라며 “스스로 더 당당해지려고 입었다”고 밝혀 사회적 편견에 갇혀 의기소침해하는 사람들에게 용기를 복돋아주기도 했다.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는 매주 월요일 밤 11 1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