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중계로 오늘(19일) ‘인기가요’ ‘집사부일체’ ‘복면가왕’ 등 결방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MBC ‘복면가왕’/사진제공=MBC

아시안게임 중계로 19일 TV 편성표가 대거 바뀌었다. MBC ‘복면가왕’ SBS ‘집사부일체’ 등이 결방한다.

먼저 매주 일요일 오후 1시 방송되던 SBS ‘인기가요’는 이날 오전 11시 시작되는 2018 아시안게임 수영 예선 생중계로 인해 한 주 쉬어가게 됐다. 차트 집계 결과는 추후 프로그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일요일 저녁 시간대를 책임지던 예능 프로그램도 대거 결방한다. MBC는 이날 오후 2시 30분부터 사격, 태권도, 펜싱, 레슬링 경기 등을 생중계하는데, 이로 인해 ‘복면가왕’과 ‘두니아~처음 만난 세계’와 드라마 ‘부잣집 아들’이 방송을 쉬게 됐다. ‘뉴스데스크’는 평소보다 이른 오후 7시 전파를 탄다.

SBS는 오후 7시 45분부터 수영 결승과 펜싱 개인전을 중계한다. ‘집사부일체’가 결방하고 ‘런닝맨’이 2시간 특별 편성으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KBS2T ‘슈퍼맨이 돌아왔다’와 ‘1박 2일’은 정상적으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