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NCT 루카스 “3단 모델 포즈로 SM 합격”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NCT 루카스/사진제공=JTBC

NCT 루카스가 JTBC ‘아는 형님’에서 기획사의 연습생 선발 오디션에 참가했던 비화를 공개했다.

18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은 god 박준형, 갓세븐 뱀뱀, NCT 루카스, (여자)아이들 우기가 출연해 ‘외국에서 왔어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네 사람은 어린 나이에 홀로 한국에 와 언어와 문화 차이로 인해 겪었던 다양한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전학생들은 한국에 오게 된 이유를 밝힌다. 루카스는 “인생 경험을 하려고 SM 오디션을 보게 됐다”는 솔직한 답변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당시 오디션 합격을 거머쥐게 한 3가지 모델포즈를 선보였다. 시선을 사로잡는 루카스의 포즈와 쇼맨십에 형님들의 박수 갈채가 멈추지 않았다.

뱀뱀은 “가수 비의 콘서트를 다녀온 후 춤에 빠졌다”라고 말했다. 우기는 “롤모델 현아 때문에 글로벌 오디션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제2의 고향’ 한국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네 사람의 이야기는 18일 오후 9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