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 “‘내 인생의 노래’ 시즌2에는 이수만 출연했으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강타.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내 인생의 노래 송 원(SONG ONE)’의 MC를 맡은 가수 강타가 “시즌2도 만들어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17일 오후 3시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새 예능프로그램 ‘내 인생의 노래 송 원(SONG ONE)'(이하 ‘내 인생의 노래’)의 제작발표회에서다.

‘내 인생의 노래’는 누군가의 ‘인생 노래’에 얽힌 사연을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무엇보다 출연자가 직접 노래하며 녹음한 곡을 뮤직비디오 형식으로 공개해 이목을 끌 예정이다.

강타는 “출연자들과 이야기를 나누면서 자연스럽게 내 추억도 풀어놓는다. 저절로 감정 이입을 하면서 힘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총 6부작으로 기획됐는데, 시즌2가 만들어진다면 계속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어 “시즌2를 한다면 H.O.T가 출연할 수도 있겠지만, 가장 모시고 싶은 출연자는 이수만 선생님”이라고 말했다.

양동근·우영·예성·알리·임태경·김승수 등이 출연할 예정이며, 이날 오후 8시 55분 베일을 벗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