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오늘(17일) 데뷔 4주년..”앞으로도 나아가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위너.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가 데뷔 4주년을 맞았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7일 공식 블로그에 위너의 데뷔 4주년을 기념하는 축전 포스터를 올렸다. 데뷔 4주년을 축하하는 숫자 ‘4’와 더불어 위너의 모습이 담겨있다.

강승윤은 “그동안 함께 걸어와 준 이너써클(팬클럽)에게 감사하다. 앞으로도 꾸준히 나아가는 위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승훈은 “힘들었던 시간, 즐거웠던 시간 모두 이너써클이 옆에 있었기에 돌이켜 보면 행복이었다”고 털어놨다.

송민호는 “4년간 과분할 정도로 행복했다. 앞으로도 함께 천천히 발 맞춰 걸어보자”고 약속했다.

김진우는 “‘4’가 위너에게 행운의 숫자여서 4주년은 더 의미 있고 특별하다”면서 “이너써클이 있었기 때문에 4주년을 맞이할 수 있었다. 위너를 잊지 않고 노래를 들어주신 모든 이들에게 감사하다”고 강조했다.

위너는 2013년 서바이벌 프로그램 ‘WIN: Who Is Next’에서 최종 우승을 거머쥐고 데뷔했다. YG엔터테인먼트가 빅뱅 이후 8년 만에 내놓은 남자 그룹으로 주목받았다.

위너는 오는 19일 오후 6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