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쇼2’ 은지원 “어릴 적 초능력자와 배우를 꿈꿨다, ‘우뢰맨’ 영향”

[텐아시아=우빈 기자]

‘카트쇼2’ 은지원 / 사진제공=MBN

그룹 젝스키스의 은지원이 어릴 적 꿈이 배우였다고 밝힌다.

16일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쇼핑 릴레이 버라이어티카트쇼2′(이하 ‘카트쇼2′)에서는 스타 BJ 특집으로 꾸며져 데프콘과 ‘캐리 언니’에서 현재는 헤이지니로 새롭게 변신한 강혜진이 출연한다.

은지원은 이날 “내 어릴 적 꿈은 배우”라며 “어렸을 때 본 ‘우뢰맨’을 너무 좋아했었다그래서 초능력자가 되고 싶었고 배우를 꿈꿨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이에 붐은 “나도 사실 배우가 꿈이었다고 밝혔고 이수근은 “나는 처음부터 개그맨이 꿈이었다그 꿈을 이뤘다라며 자부심을 나타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이소라는 나는 의사가 꿈이었다면서 “우리 시대에는 꿈이 전부 의사 아니면 박사였다는 고백으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카트쇼2′는 매주 목요일 밤 8 30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