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넘:위대한 쇼맨’ 서은광 “입대 전까지 남은 공연 후회 없이 하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서은광,바넘

그룹 비투비 서은광.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비투비(BTOB) 서은광이 “입대 전까지 남은 공연을 후회 없이 하겠다”고 밝혔다. 16일 오후 2시 서울 신당동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열린 뮤지컬 ‘바넘:위대한 쇼맨'(연출 구스타보 자작)의 프레스콜에서다.

극중 아모스 스커더 역을 맡은 서은광은 오는 21일 강원도 화천 제27보병사단 이기자부대 신병교육대로 입소할 예정이다. 갑작스럽게 입대가 결정되면서 총 여섯 번의 공연에 오른다.

그는 “공연을 여섯 번밖에 못하고 입대한다. 오르지 못하게 된 회차의 티켓 예매를 해준 관객들에게 죄송한 마음이다. 그만큼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 최고의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며 “입영 연기를 신청했으나 군 법 등이 강화되면서 입대하는 상황이 만들어졌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한 작품 중에 가장 연기를 많이 배운 작품”이라고 강조했다.

‘바넘:위대한 쇼맨’은 쇼 비즈니스의 창시자로 불리는 피니어스 테일러 바넘의 생애를 다룬다. 배우 유준상·박건형·김준현·김소향·리사·정재은 등이 연기 호흡을 맞춘다. 오는 10월 28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