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데프콘, 충주호서 붕어 낚시 도전…차진 입담으로 분위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도시어부’에 출연한 데프콘. /사진제공=채널A

채널A ‘도시어부’에서는 가수 데프콘이 개그맨 허경환과 함께 출연해 개그감을 뽐낸다.

16일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는 데프콘이 충북 충주호에서 36cm 이상의 붕어 낚시에 도전한다. 데프콘은 “’도시어부’ 애청자다. 취미가 많은 연예인 중 한 사람으로서 민물낚시에도 입문하고 싶다”며 붕어 낚시에 대한 설렘을 나타냈다.

시간이 흐를수록 입이 풀리며 입담이 터진 데프콘은 이경규가 “지금 붕어 비린내가 나지 않니?”라고 묻자 “네? 아무 냄새도… 제가 비염이 있어서요”라고 받아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5월, 성공리에(?) 막을 내렸던 ‘제1회 천하제일(天下第一) 붕어낚시대회’의 뒤를 이어 ‘제2회 천하제일(天下第一) 붕어낚시대회’가 열렸다. 지난 대회에서 ‘꽝’을 쳐 아쉽게 민물낚시의 도를 보여주지 못한 이덕화와 1등을 하기 위한 이경규가 분투했다.

‘도시어부’는 연예계를 대표하는 자타공인 낚시꾼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이 자신들만의 황금어장으로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