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 호러블리’, 연하남 이기광의 순정…송지효의 든든한 지원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KBS2 ‘러블리 호러블리’ 이기광/사진=‘러블리 호러블리’ 화면 캡처

이기광이 KBS2 ‘러블리 호러블리’에서 귀신을 보는 드라마 PD 이성중 역을 맡아 다정한 면모로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기광이 분한 이성중은 방송계에 떠오르는 신예 드라마 PD. 배려심 깊고 다정하지만 귀신을 보는 아찔한 비밀을 가지고 있다. 을순(송지효 분)을 향한 순애보를 품고 있다. 그는 일 하나 없는 드라마 작가 을순 곁을 지키는 ‘을순 바라기’로 활약을 예고했다.

지난 회 방송에서는 은영(최여진 분)을 만나러 갔다 우연히 을순과 마주하게 된 성중이 손을 다친 을순을 병원으로 데려갔다. 그는 을순의 저녁까지 살뜰히 챙기며 배려했다.

성중은 을순이 극 중 드라마 ‘귀, 신의 사랑’ 원작자임을 알게 된 후 드라마 작가로 활동 할 수 있도록 도왔다. 을순에게 “잘 될 거예요. 잘 돼서, 지금 힘든 거 다 잊는 날 올 거예요”라며 응원하는 등 든든한 면모를 보였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운명을 공유하는 한 남녀가 톱스타와 드라마 작가로 만나면서 일어나는 기이한 일들을 그린 호러 로맨틱 코미디.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