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워너비 이석훈♥발레리나 최선아, 오늘(13일) 득남 “산모·아이 모두 건강”

[텐아시아=우빈 기자]

이석훈 최선아 부부 / 사진제공=이석훈 SNS

그룹 SG워너비 이석훈·발레리나 최선아 부부가 득남했다.

이석훈의 소속사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는 13일 오후 “이석훈 부부가 오늘(13일) 오후 4시 30분경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건강한 아들을 얻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로, 이석훈 씨는 아내의 곁을 지키고 있다”며 “석훈을 비롯해 가족들은 귀한 생명을 맞아 가족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새 생명을 맞이한 이석훈 씨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사랑과 축복을 보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석훈은 축복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더욱 큰 책임감을 가지고 행복한 가정을 꾸려가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석훈 최선아 부부는 2011년 MBC 예능프로그램 ‘두근두근 사라으이 스튜디오’로 인연을 맺어 4년 열애 끝에 2016년 결혼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