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경찰’ 조범 센터장, “’시골경찰’∙’바다경찰’ 외 경찰 시리즈 계속 구상 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조재윤,걸스데이 유라,곽시양,김수로,바다경찰

조재윤,걸스데이 유라,곽시양,김수로(왼쪽부터)가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MBC 에브리원 ‘바다경찰’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MBC에브리원 ‘바다경찰’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조범 제작센터장이 “경찰 시리즈를 계속 구상 중”이라고 밝혔다.

1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시골경찰’의 스핀오프 프로그램 ‘바다경찰’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곽시양, 유라, 김수로, 조재윤 등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조범 제작 센터장은 “‘스핀오프’라는 게 포맷을 공유하면서 또 다른 이야기를 전하는 형태인데, 그런식으로 바다경찰 말고 다른 경찰 시리즈를 준비하고 있다. 리얼 버라이티 프로그램에서는 출연진들의 케미가 참 중요하다. 이 부분을 살려 계속 경찰시리즈를 구상 중”이라고 말했다.

‘바다경찰’은 부산 바다를 배경으로 출연진들이 해상경비, 해난구조, 해상 환경 보존 등 바다를 지키는 각종 업무를 맡아 해결해 나가는 모습을 그린 프로그램이다. 13일 오후 8시 30분에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