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레드벨벳, 아이린 ‘하바나’ 댄스에 도전…레전드를 넘어라

[텐아시아=우빈 기자]

‘아이돌룸’에 출연한 레드벨벳 / 사진제공=JTBC

그룹 레드벨벳이 ‘하바나 퀸’을 두고 아찔한 매력 대결을 펼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이돌룸’에 레드벨벳이 출연한다.

레드벨벳은 최근 녹화에서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의 히트곡 ‘Havana(feat. Young Thug)’로 댄스 대결을 펼쳤다. ‘하바나’는 멤버 아이린이 지난 7월 진행된 한 공연에서 이 곡에 맞춰 매혹적인 댄스를 선보여 SNS상에 열풍을 일으킨 바 있다.

‘아이돌룸’ 제작진은 아이린의 하바나 댄스에 앞서 슬기와 조이의 춤이 먼저였다는 사실을 입수하고 전체 멤버를 대상으로 ‘하바나 퀸 선발대회’를 개최해 기대감을 안겼다.  멤버들은 각자의 느낌을 살려 댄스를 소화해 스튜디오 분위기를 한껏 올렸고 ‘레전드’로 꼽히는 아이린을 위협할만한 강자가 등장해 현장에는 묘한 긴장감이 맴돌았다는 후문이다.

‘하바나 퀸’으로 뽑힌 멤버는 우승 소감에 이어 열정적인 세리모니를 선보였다고 전해져 과연 그 우승자가 누구일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아이돌룸’은 매주 화요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