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틴 초이스 어워즈 2년 연속 수상..팬클럽 아미도 ‘초이스 팬덤’ 영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팬클럽 아미(ARMY)와 미국 ‘틴 초이스 어워즈’에서 2개 부문 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방탄소년단과 아미는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잉글우드 더 포럼(The Forum)에서 열린 ‘2018 틴 초이스 어워즈(Teen Choice Awards)’에서 ‘초이스 인터내셔널 아티스트(Choice International Artist)’와 ‘초이스 팬덤(Choice Fandom)’ 부문 상을 수상했다.

무엇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초이스 인터내셔널 아티스트’ 부문 상을 수상하는 기쁨을 누렸다.

올해 20회째를 맞은 ‘틴 초이스 어워즈’는 미국 방송사 폭스사가 주관하는 시상식이다. 만 13~19세의 청소년들이 투표를 진행, 투표 결과에 따라 음악·영화·방송· 스포츠 등 각 분야의 수상자가 결정된다.

방탄소년단과 아미가 수상한 ‘초이스 인터내셔널 아티스트’와 ‘초이스 팬덤’ 부문도 틴 초이스 어워즈 홈페이지와 트위터 투표를 통해 수상자가 결정됐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24일 신곡 7곡이 수록된 리패키지 음반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를 발매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