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유병재 “매니저 유규선, 인기에 취해 ‘깝죽’…내게 물컵까지 던졌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비디오스타’ 유병재 유규선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유병재가 그의 매니저 유규선에 대해 폭로했다.

유병재는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매니저인 유규선과의 일화를 공개한다.

최근 녹화장에서유병재는 최근 고정 방송만 4개를 꿰차며 방송의 재미를 알아가는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집을 사고 싶어서 방송을 많이 하는 것”이라면서 “소속사에서 마련해 준 집에서 감사히 살고 있지만 눈치가 보인다”며 솔직한 마음을 털어놓았다유병재는 보고 있는 집이 있느냐는 MC 김숙의 질문에 “있다하지만 그 집은 쪽잠 자며 살아야 마련할 수 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유병재와 유규선은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쳤다유병재는 최근 유규선과 격하게 싸운 일화를 공개해 모두의 관심이 집중됐다유병재는 “저희는 잘 안 싸운다그런데 최근 다툼 아닌 다툼이 있었다고 입을 열었다이어 “유규선이 나에게 물을 뿌리더니 물컵까지 던졌다라고 폭로했다유규선은 그만한 이유가 있었다며 해명했고 유병재는 유규선과 그런 점에선 잘 안 맞는다고 토로했다.

또 유병재는 팬들이 자신에게 매니저 유규선의 근황을 묻는다고 말했다. 유규선 역시 유병재는 여자들 앞에서 천재인 척한다고 밝히는 등 서로에 대해 뜨거운 폭로전을 펼쳤다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