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어택’ 트리플H 후이X이던, 잠입 미션 중 발각 “포섭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스쿨어택 2018’에서 잠입미션 도중 학생에게 발각된 트리플H 후이, 이던/사진제공=SBS funE

트리플H가 SBS funE ‘스쿨어택 2018’ 잠입 미션 도중 돌발 위기 상황에도 재치 있게 대응한다.

13일 방송되는 ‘스쿨어택 2018’에서는 트리플H와 모모랜드의 첫 번째 어택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 가운데 트리플H가 독특한 모습으로 교내 곳곳에서 특별한 잠입 미션을 수행한다.

이날 방송에서 후이와 이던은 교내 공중전화기로 MC들에게 영상 통화를 거는 미션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기세 등등하게 두 번째 미션에 도전했다. 하지만 교내 이곳저곳을 헤매던 중 한 여학생에게 발각되는 돌발 상황에 직면한다.

이에 후이와 이던은 손가락을 입에 갖다 댄 채 “포섭해, 붙잡아”를 외치며 재치 있게 대응해 위기를 모면했다. 흥분을 가라 앉힌 학생은 오히려 미션 수행의 조력자가 됐다. 또 후이, 이던과 전체 미션 성공 후 트리플H 안무를 함께 추며 기쁨을 표출했다.

모니터로 상황을 지켜 본 현아와 은지원, 손동운은 “새로운 트리플H가 결성된 것 같다. 미션 끝나면 여기로 꼭 데려와 달라”며 그들의 팀워크를 치켜세운다.

트리플H는 지난 7월 발매한 ‘RETRO FUTURE’ 신곡이 발표되기 전 ‘스쿨어택 2018’에서 무대를 선보이며 학생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MC 주이의 깜짝 몰래 카메라로 등장한 모모랜드 역시 ‘BAAM’ ‘뿜뿜’ 등 흥 넘치는 대표곡들을 선보였다.

네 번째 어택 스타 트리플H, 모모랜드 편은 13일 오후 9시 SBS funE에서 방송된다. 오는 14일 오후 8시 30분 SBS MTV, 22일 SBS Plus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