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1000만까지 37만 남았다…’공작’ 200만 돌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포스터/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덱스터스튜디오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하 ‘신과함께2’)이 개봉 12일째 963만 관객을 넘어섰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과함께2’는 전날 하루 동안 57만463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날까지 누적 관객수는 963만1502명으로 1000만까지는 약 37만명이 남았다.

‘공작’은 하루 동안 53만9406명을 불러모아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수는 206만6432명으로 개봉 5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맘마미아!2’는 박스오피스 3위에 올랐다. 일일 관객수는 18만5433명, 누적 관객수는 86만1817명이다.

4위는 13만8100명을 동원한 ‘몬스터 호텔3’가 차지했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하루 동안 8만7993명을 불러모으며 박스오피스 5위에 올랐다. 이로써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는 3편 연속 600만 이상의 관객을 동원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