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김미경, 이상우∙한지혜∙서연우에 마음 열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KBS2 ‘같이살래요’ 방송 캡처

KBS2 ‘같이살래요’에서 김미경이 서연우에게 마음을 열기 시작했다.

12일 방송된 ‘같이살래요’에는 정진희(김미경)가 동생 정은태(이상우)와 박유하(한지혜)를 만났다.

이날 정진희는 “은태가 은수(서연우)에 대한 책임감 때문에 결혼을 서두르지만, 미안하고 불안할 거다. 안 그런가”라고 물었다.

진희의 말을 인정한 유하는 “맞다. 그래서 조심스럽다”고 말했다. 이후에는 은태를 향해 “우리 둘 다 뭘 위해 결혼하는 건지 생각해봐야 한다”고 했다.

이후 정진희는 은수의 유치원을 향했다. 은수가 보이지 않자 “아직 등원할 만큼 건강하지 않은건지” 걱정했다. 이후 뒤에 서 있던 은수가 정진희를 향해 “동화책을 읽어달라”고 했고 그는 “바쁘다”면서도 책을 읽어줬다.

집으로 돌아와서는 은수의 간식을 챙기는 모습으로 다연(박세완)을 놀라게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