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장미희, 김유석과 재회…”당신 덕분에 문식은 내 재산 못 받는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제공=KBS2 ‘같이살래요’ 방송 캡처

KBS2 ‘같이살래요’에서 장미희가 김유석과 만났다.

12일 방송된 ‘같이살래요’에는 이미연(장미희)이 전남편 최동진(김유석)과 만났다.

이날 두 사람은 한 카페에서 만났다. 최동진은 미연을 향해 “당신 왜 내 빚 갚아줬냐”며 “고맙긴 한데, 그렇게까지 해줄 필요는 없었다”고 말했다.

그러자 미연은 “문식이가 받을 상속재산에서 정리한 거다. 당신 덕분에 문식이는 내 재산 한푼도 받을 순 없다”며 “사업 수완은 없어도 자식 하나는 잘 뒀네”라고 했다.

다시 효섭(유동근)의 가게로 돌아온 미연은 그를 향해 “내가 오늘 전남편 만나서 질투났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미연이 치매가 의심되는 상황이 펼쳐졌다. 효섭과의 결혼식을 올리자는 권유도 받았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