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니아’ 권현빈, “두니아 없으면 스케줄 없다”…기자회견 도중 터진 ‘현실 웃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MBC ‘두니아’ 방송 캡처

MBC ‘두니아~처음 만난 세계’(이하 ‘두니아’)에서 권현빈이 두니아가 아니면 스케줄이 없다고 했다.

12일 방송된 ‘두니아’에서는 현실 세계로 워프한 권현빈과 이근, 미주가 실종자 무사귀환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이날 이근은 “그동안 어디 있었냐”는 질문에 “두니아에 있었다”고 답했다.

권현빈은 “거기에 실종됐던 모든 분들이 있다. 유노윤호 형, 딘딘 형, 돈스파이크 형도 같이 있었다”고 밝혔다. 취재진은 “무슨 소리냐”고 반문했다.

특히 권현빈은 “제일 중요한건 전 두니아가 아니면 저는 더 이상 스케줄이 없습니다”라고 해 스스로도 웃음을 참지 못했다. 옆에서 듣고 있던 미주도 폭소를 참지 못해 웃음을 선사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