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하니 정체는 원더걸스 선예…”내가 더 감동받은 기회, 라비에게 고맙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MBC ‘복면가왕’ 하니의 정체는 원더걸스 출신 선예였다.

12일 방송된 ‘복면가왕’에는 복면가수 하니가 가왕 동막골소녀를 저지하기 위해 출연했지만 탈락했다.

이어 밝혀진 하니의 정체는 선예였다. 선예는 “방송국에 오랜만에 오니까 긴장이 많이 됐다. 라비가 팬심의 마음을 전달해주니까 ‘음악을 이렇게 했었구나’라는 생각이 들면서 고마웠다” “내가 더 많이 감동을 받을 수 있던 기회였다”고 인터뷰를 통해 밝혔다.

선예는 최근 한 기획사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