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48’ 미야자키 미호, 한일 화제성도 ‘폭발적’…日 신문 “K팝으로 한류 견인”

[텐아시아=우빈 기자]

‘프로듀스 48’ / 사진제공=Mnet

‘프로듀스 48’이 매회 화제의 중심에 서고 있다.

11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Mnet 프로듀스 48’의 지난 10일 방송이 전국 가구 대상 1534, 2049 타깃 시청률은 6주 연속 1위를 기록하는 위엄을 달성했으며,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및 부산 등의 주요 지역 시청률은 최고 4.2%까지 치솟는 등 심야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온라인 반응 역시 뜨거웠다. 티빙, 엠넷닷컴 등을 통한 실시간 방송 동시접속자 수는 4만 2000명을 돌파했고 동시접속자 수는 자체 최고 기록을 또 한 번 경신했다. 실시간 등수 발표에서 깜짝 1등을 차지한 미야자키 미호는 한일(韓日) 양국의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렸으며(네이버 1위, 야후 재팬 3위), 총 18개의 프로그램 관련 키워드가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등 폭발적인 화제성을 이어갔다.

일본 전역을 커버하는 대표적인 경제신문인 니혼게이자이신문(日本經濟新聞)에서는 ‘프로듀스48’에 대해 “K팝을 통해 한류를 견인하는 프로그램”으로 소개하며 대서특필하는 등 일본에서의 파급력 또한 주목받고 있는 모양새다.

한편 ‘프로듀스 48’ 9회 실시간 등수에서는 미야자키 미호가 무려 26계단 상승해 1등을 차지하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2등에는 미야와키 사쿠라, 3등에는 강혜원, 4등에 타케우치 미유, 5등에 이가은, 6등에 시타오 미우, 7등에 야부키 나코, 8등에 장원영, 9등에 혼다 히토미, 10등에 안유진, 11등에 권은비, 12등에 이채연이 이름을 올리며 데뷔권에 안착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