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양세형, 양세찬에 승부욕 갖게 된 흑역사 공개 “평생의 적을 뒀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양세형, 양세찬 / 사진제공=SBS

개그맨 양세형이 동생 양세찬에게 강한 승부욕을 가지게 된 이유를 밝힌다.

양세형·양세찬 형제가 오는 1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환장의 덤앤더머 케미를 선보인다.

이날 낚시 캠핑을 가서 자존심을 건 낚시 대결을 펼치던 두 사람에게 시트콤 못지 않은 돌발 상황이 연달아 생겨 역대급 재미를 안겨줄 예정.

이런 가운데 양세형이 동생 양세찬 앞에서만큼은 항상 멋있어 보이고 싶었던 속마음을 솔직하게 토로해 관심을 모았다.  이어 그가 유난히 동생에게 강한 승부욕을 가지게 된 웃픈 흑역사까지 밝혀져 박장대소와 공감을 동시에 자아냈다.

양세형은 캠핑이 마무리 될 무렵 양세찬 앞에서 체면이 구겨질 위기에 처했음에도 불구하고 자존심 때문에 끝까지 허세를 놓치지 않는 바람에 녹화장을 폭소케 하기도 했다. 이 일 때문에 급기야 양세형은 양세찬에게 “넌 평생의 적을 둔 거야!”라고 외치기까지 했다는데, 과연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는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