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시청률 파죽지세, ‘옹냠냠’ 옹성우 먹방 최고의 1분

[텐아시아=우빈 기자]

정글의 법칙 in 사바’ 옹성우 / 사진제공=SBS 방송화면 캡처

‘정글의 법칙 in 사바’가 그룹 워너원 옹성우의 먹방 덕분에 금요일 예능프로그램의 왕좌에 앉았다.

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0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사바’ 12.1%의 시청률을 기록했고 최고 시청률 13.6%까지 보이며 전주 대비 각각 2.2%, 2.5% 상승했다. 이는 동시간대 방송 1위이자 금요 예능 통틀어 시청률 1위 수치다.

화제성을 엿볼 수 있는 2049 시청률도 방송 3주만에 5%대로 껑충 뛰어올랐다. 이날 2049는 평균 5.8%, 최고 6.5%까지 치솟아 금요 예능 중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최고의 1분 주인공은 ‘정글 먹방’ 리액션 킹으로 떠오른 옹성우였다. 배고픔과 갈증에 시달렸던 멤버들은 병만족장이 따온 코코넛을 입에 넣자 맛의 신세계에 빠졌다. 특히, 옹성우는 자신의 차례가 돌아올 때까지 ‘코코넛 바라기’가 되어 목을 쭉 빼는가 하면 다양한 먹방 리액션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마지막 과육까지 ‘냠냠냠’ 쉬지 않고 씹어먹는 모습에 ‘옹냠냠’ 애칭이 생기기도 했다.

그러나 여기에 그치지 않고 옹성우는 굽기 위해 대기 중인 바나나에도 입을 댔다. 먹자마자 떫은 맛을 참지 못하고 온갖 인상을 찌푸려, 순간 ‘행복과 불행’의 반전을 겪었다. 이 장면은 이 날 가구 13.6%, 2049 6.5%까지 치솟으면서 최고의 시청률을 장식했다.

‘정글의 법칙 in 사바’ 네 번째 여정은 오는 17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