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갑’ 뷰티 크리에이터 개코, “북한 마스카라…10년 동안 써 본 것 중 가장 좋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사진제공=채널A

뷰티 크리에이터 개코(민새롬)가 북한 화장품을 활용한 메이크업을 선보인다. 오는 12일 방송될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서다.

최근 녹화에서 북한 화장품 메이크업을 진행하던 개코는 “속눈썹먹(마스카라의 북한말)이 내가 10년 동안 써 본 마스카라 중 가장 좋다”며 극찬했다.

게임 크리에이터 대도서관도 출연한다. 북한에서 자체 개발한 최초의 게임 ‘평양 레이서’에 도전한다. 게임 도중 내내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던 그는 결국 “망게임(?)이다. 이 수준으로는 아직 100년도 이르다”고 돌직구를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이제 만나러 갑니다’는 북한 출신 새터민들이 출연해 남북 간의 화합을 모색하는 남북소통 버라이어티다. 매주 일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