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쌈디, 롤러코스터 탑승 앞두고 “자신감 더 떨어질 것 같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이시언과 쌈디, 기안84가 롤러코스터에 오른다.

10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는 여름방학 특집을 맞이해  ‘여름 현무 학당’으로 꾸려진다. 이 가운데 전현무는 무지개 회원들을 놀이공원으로 데려간다.

놀이공원에 도착하자마자 롤러코스터 앞에 선 멤버들은 예상을 뛰어넘는 엄청난 스케일에 놀랐다. 그저 운행되는 기구를 지켜보기만 했을 뿐인데 이미 롤러코스터에 탑승한 듯 비명을 질렀다. 이들은 “돈 주고 왜 저런 고생을 하냐” “저걸 어떻게 타냐”며 유감을 표했다.

그러자 전현무는 최근 자신감이 떨어진 쌈디를 위해 이 코스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쌈디는 “자신감이 여기서 더 떨어질 것 같다”고 받아쳐 무지개 회원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우여곡절 끝에 롤러코스터에 오르게 된 쌈디와 그와 동행하게 된 이시언, 기안84는 출발하기 직전 해탈한 태도를 보였다. 이내 서로의 손을 꼭 붙잡으며 혼란스러워했다는 후문이다.

‘나 혼자 산다’는 10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