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영 “‘해피투게더3’ 출연, 소중한 경험이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지난 10일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활약을 펼친 배우 강기영이 “데뷔 후 처음으로 예능에 출연해 긴장했지만, 소중한 경험이었다”고 밝혔다.

강기영은 10일 소속사 유본컴퍼니를 통해 “시청자들의 관심과 사랑 덕분에 처음으로 예능에 출연했다. 촬영을 편안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준 제작진과 MC, 소중한 시간을 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좋은 작품에서 멋진 연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강기영은 ‘해피투게더3’의 ‘대세 배우’ 특집에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매력을 보여주며 시선을 모았다. 무엇보다 아이스하키 선수 출신이라는 이력을 공개하며 아크로바틱 개인기를 보여주며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