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네팔 편, 자체 최고 시청률…’가족’ 이야기 공감↑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네팔 편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9일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네팔 2편은 전국 가구 시청률 3.598%(닐슨코리아 기준, 이하 동일)를 기록하며 최고 시청률을 보였던 파라과이 편(3.343%)을 넘어섰다. 수도권 가구 시청률도 4.217%로 파라과이 편의 4.033% 시청률 보다 더 높아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무뚝뚝한 아버지 어노즈와 사춘기 딸 엘리자 부녀의 쇼핑 데이트 장면에서는 분당 최고 시청률 4.463%(전국 가구)까지 올라갔다. 딸과의 거리를 좁히기 위해 노력하는 아버지의 모습이 공감을 자아냈다는 평가다.

이날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가족 맞춤형 한국 여행을 펼친 어노즈 가족들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네팔에서 4대째 약방을 운영하는 어노즈는 경동시장 약재시장을 구경하며 눈을 떼지 못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