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 음악감독 모그, ‘방구석1열’ 출연…“음악 생각 안 나야 좋은 OST”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방구석1열’ 음악감독 달파란(왼쪽부터), 모그/사진제공=JTBC

JTBC ‘방구석1열’의 머글랭밥차 코너에 한국 영화 음악의 두 거장 달파란과 모그 감독이 출연한다.

10일 방송되는 ‘방구석1열’에서는 달파란 감독과 모그 감독이 서로의 영화 음악 중 베스트를 선정하고, 작업하면서 있었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모그 감독은 제 37회 청룡영화상에서 음악상을 받은 달파란 감독의 ‘곡성’의 OST에 대해 이야기하며 “‘곡성’을 다 보고나서 음악이 기억나지 않을 정도로 씬 안에서 음악들이 제 기능을 다했다. 음악으로 인해 영화 내내 불안감과 초조함을 느낄 수 있었다”고 극찬했다.

모그 감독은 이창동 감독의 최근 연출작인 영화 ‘버닝’ OST 제작 당시 이 감독이 요구한 콘셉트를 공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방구석1열’은 10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