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조선의 왕세자 역으로 첫 사극 도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도경수 / 사진제공=tvN

tvN 새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을 통해 사극에 처음 도전하는 그룹 엑소의 멤버 겸 연기자 도경수의 ‘왕세자’ 스틸이 10일 공개됐다.

‘백일의 낭군님’(극본 노지설, 연출 이종재, 제작 에이스토리)에서 도경수가 연기할 이율은 훤칠한 외모에 문무까지 겸비한 조선의 왕세자다. 일거수일투족에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는 완벽주의자라, 궐내에선 그를 좋아하는 사람이 거의 없다. 하지만 살수의 공격을 받고 기억을 잃은 율은 자신도 모르는 사이 아무짝에도 쓰잘데기 없는 남정네 원득으로 전락한다. 그리고 왕세자 시절 자신이 내렸던 ‘이 나라 원녀, 광부를 혼인시키라는 명’에 따라 원녀 홍심과 원치 않는 혼인을 올리게 된다.

10일 공개된 스틸에는 궐내를 홀로 걷고 있는 도경수의 모습이 담겨있다.

제작진은 “이율과 원득은 정반대의 상황에 놓여있는 캐릭터다. 도경수의 탄탄하고 밀도 높은 연기력이 두 인물 사이의 간극을 확실하고 흥미롭게 전달했다”며 “왕세자 율을 통해서 사극의 재미를, 홍심과 부부의 연을 맺는 원득을 통해서 로맨스의 설렘을 모두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첫 사극 도전이라는 사실이 무색할 만큼 율과 원득, 두 명의 캐릭터를 표현한 도경수의 연기 변신을 기대해달라”했다.

‘백일의 낭군님’은 ‘식샤를 합시다 3: 비긴즈’ 후속으로 오는 9월 10일 오후 9시 30분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