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소방 안전 홍보 영상에 재능 기부한 박해진에 감사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해진 /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이 지난 9일 세종시 소방청으로부터 홍보 영상 재능 기부에 대한 감사패를 받았다.

박해진은 최근 국민들에게 소방 안전에 대해 정확히 알리고 소방관들의 활약상을 알리는 소방 안전 홍보 영상에 비용 없이 출연했다. 또 소속사에서 제작비를 100% 지원해 소방관들을 위한 글로벌 기부 캠페인을 펼쳤으며 박해진은 소방관 달력 모델로 나섰다.

이에 대해 소방청은 “박해진의 재능 기부로 인해 소방 브랜드의 이미지가 전환됐다”며 “소방관들에 대해 동정의 대상에서 동경의 대상으로 국민 인식을 개선하고 우호 여론을 형성해 준 데 대한 감사패를 증정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날 소방청에서 공개된 소방 홍보 영상은 16일 이후부터 일반 공개가 시작될 예정이다.

박해진과 소방관의 인연은 2016년 시작됐다. 박해진은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종영 후 ‘유정 선배의 소원 들어주기’ 이벤트를 통해 참가자 아버지가 근무중인 대구 소방서에 방문, 꽃과 홍삼, 간식차를 선물하며 깜짝 이벤트로 소방 대원들을 격려했다. 이 인연으로 박해진의 팬들은 소방관들의 가족과 그들의 치료 등 처우 개선기금으로 쓰이는 소방관 달력을 구매했고 박해진 또한 달력을 같이 구매했다.

이같은 인연을 바탕으로 박해진은 소방관들에 대해 꾸준한 관심을 가져왔다. 박해진은 “소방청사에 오니 가슴 한켠이 이상하다. 너무 따뜻한 환대에 감사하며, 이번 홍보 영상을 촬영하면서 잠깐 동안 소방관 복장을 착용하고 뛰어보니 소방관들이 정말 대단한 분들이라는 생각이 든다. 방화복은 정말 더웠다”고 얘기해 소방관들의 박수를 받았다. 또 “소방관들은 상상하는 이상의 일을 늘 하시고, 내가 가장 위험하고 힘들 때 달려와 줄 분들이란 걸 잊어선 될 것이다. 다시 한번 소방관들에게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박해진은 개포동 구룡마을, 세월호,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기금, 경주 지진 피해 복구 기금 등 다양한 분야에 기부해왔다. 그는 올해 4월에는 미세 먼지 개선을 위한 중국 나무 심기 활동을 통해 국내 스타로는 처음으로 명예시민증을 받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