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측 “새 멤버 원흠과 오는 21일 컴백”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노라조 조빈(왼쪽)과 원흠. / 사진제공=마루기획

남성듀오 노라조가 오는 21일 컴백한다. 탈퇴한 이혁의 자리는 새 멤버 원흠이 채운다.

원흠은 중국에서 10년 동안 활동해온 보컬리스트와 폭발적인 가창력과 준수한 외모를 겸비했다. 원흠 합류와 함께 노라조는 3년 6개월 여 간의 공백을 깨고 가요계에 돌아온다.

소속사 마루기획 측은 “노라조가 이전보다 더욱 기상천외하고 파격적인 콘셉트로 가요계 복귀할 것”이라며 “번 신곡을 통해 트레이드마크인 강렬한 록 사운드와 폭발적인 샤우팅을 예고하며 노라조만의 독보적인 영역을 더욱 공고히 다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