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 함은정 “천천히 성실하게 올라가는 배우가 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함은정.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러블리 호러블리 문화산업전문회사

그룹 티아라 출신 배우 함은정이 “대본을 보고 매력을 느껴서 출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9일 오후 3시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새 월화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극본 박민주, 연출 강민경·지병헌)의 제작발표회에서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하나의 운명을 나눠 가진 두 남녀의 이야기를 그린다. 극중 인기 배우 신윤아 역을 맡은 함은정은 “지금까지 출연한 작품에서는 희생당하는 선한 역할을 주로 했다. 이번에는 차갑고 자기중심적인 인물이어서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무엇보다 쟁쟁한 선배들과 연기할 수 있어서 주저하지 않고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함은정은 이번 작품으로 얻고 싶은 수식어에 대해 “수식어에 연연하지 않는다. 천천히, 한 계단씩 성실하게 올라가는 배우라고 느낄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KBS TV드라마 미니시리즈 경력 작가 대상 극본 공모 당선작이다. 오는 13일 오후 10시 베일을 벗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