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재욱,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프로그램 하차 고백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 사진제공=MBC

개그맨 김재욱이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대해 ‘악마의 편집’을 주장하며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고 밝혔다.

김재욱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촬영을 그만두었기에 이러는지. 조금만 유하게 만들어줘도 내가 묵묵부답 고구마 남편이 되지 않았았을텐데”라며 프로그램 하차 사실을 밝혔다.

또한 “본격적으로 해명해나가야겠네요. 같은 방송을 하는 제작진과 출연진 사이가 어색해지는 방송은 처음”이라며 논란이 된 문제들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방송 섭외 전 제왕절개 확정이 되었고, 자신의 어머니는 미용실이 바빠 1년에 자신의 집에 한 번오기도 바쁘다고 했다.

같은 날 아내 박세미 또한 “방송은 방송으로만 봐달라. 방송 주제가 고부갈등이다”며 SNS를 통해 심경을 밝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