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상’ 현빈 “손예진은 밥 잘 사주는 친구…가끔 맥주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현빈,협상

배우 현빈이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협상’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현빈이 영화 ‘협상’을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손예진에 대해 “밥 잘 사주는 협상 잘하는 친구” 라고 정리했다.

9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협상’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현빈, 손예진, 이종석 감독이 참석했다.

현빈은 손예진과의 첫 호흡에 대해 “든든했다. 이원 생중계로 촬영하기 때문에 어렵고 생소할 거라 생각했는데 그 부분들을 다 해소 시켜줄 수 있는 배우였다”며 “눈빛이 좋은 사람이다. 눈으로 자유자재로 표현하는 모습을 보면 모니터로 보는 것 같지 않았다”고 밝혔다.

‘손예진이 밥은 잘 샀느냐’는 질문에 “그랬던 것 같다. 가끔 맥주도 사줬다”고 답했다. 현빈은 손예진을 ‘밥 잘 사주는 협상 잘하는 친구’라고 한마디로 정리해서 말했다.

‘협상’은 태국에서 발생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을 멈추기 위해 협상가 ‘하채윤'(손예진)이 인질범 ‘민태구’와 일생일대의 협상을 시작하는 범죄 오락 영화다. 9월 추석에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