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상’ 손예진 “현빈과 첫 호흡, 동지 의식 있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손예진,협상

배우 손예진이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협상’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사진=이승현 기자lsh87@

배우 손예진이 영화 ‘협상’을 통해 현빈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췄다.

9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협상’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현빈, 손예진, 이종석 감독이 참석했다.

손예진은 현빈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것에 대해 “‘협상’은 이원 촬영이라는 새로운 기법으로 찍었다. 얼굴을 맞대고 연기한 게 아니라 모니터를 보면서 호흡을 맞췄다. 사실 쉽지 많은 않았다”며 “현빈 씨랑은 동갑이고 데뷔 시기도 비슷하다. 이런저런 말을 하지 않아도 통하는 동지 의식이 있었다. 믿음이 있다보니 모니터로만 호흡을 맞췄는데도 불구하고 잘 맞는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협상’은 태국에서 발생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을 멈추기 위해 협상가 ‘하채윤'(손예진)이 인질범 ‘민태구’와 일생일대의 협상을 시작하는 범죄 오락 영화다. 9월 추석에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