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원홍, tvN 블랙코미디 ‘빅 포레스트’ 출연…신동엽X정상훈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식스오션스

배우 최원홍/사진제공=식스오션스

배우 최원홍이 tvN 불금시리즈 ‘빅 포레스트’에 출연한다.

오는 9월 7일 처음 방송될 ‘빅 포레스트’는 tvN이 새롭게 선보이는 ‘불금시리즈’의 포문을 여는 작품이다.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박수원 PD와 ‘SNL 코리아’ 제작진이 힘을 합친 작품이다.

극 중 최원홍은 대림고등학교 2학년 ‘김단’을 연기한다. 김단은 외모와 재력을 겸비한 대림고 최고의 인기인. 동시에 학교에 부임해오는 교사들을 단기간에 그만두게 만드는 문제아다. 특히 하루아침에 몰락한 톱스타 동엽(신동엽)과 사금융업체 직원 상훈(정상훈), 두 사람과 학교 안팎에서 얽히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KBS2 ‘왕가네 식구들’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최원홍은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과 OCN ‘터널’, MBC ‘투깝스’ ‘검법남녀’ 등에 출연했다.

‘빅 포레스트’는 서울 대림동을 배경으로 폭망한 연예인 신동엽과 짠내나는 사채업자 정상훈, 조선족 싱글맘 임청아(최희서)의 좌충우돌을 담은 블랙코미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