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도도한 황승언, 카메라 밖에서는 ‘인간 비타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황승언/ 사진제공=YG

MBC 수목드라마 ‘시간’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황승언의 열정 넘치는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황승언은 ‘시간’에서 천수호(김정현 분)의 약혼자이자 태양그룹 총수의 외동딸 ‘은채아’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9일 공개된 사진 속 황승언은 쉬는 시간 틈틈이 대본에 집중하고 있다. 감독과 함께 대본을 바라보며 이야기를 하고 있는 모습에서 작품에 대한 열정이 느껴진다.

극 중에서는 볼 수 없던 화사한 미소도 눈에 띈다. 극 중 채아는 도도하다. 지은(윤지원 분)의 죽음에 관련된 핵심 인물로서 긴장감을 불어 넣고 있다. 하지만 카메라 밖에서 황승언은 특유의 환한 웃음으로 비타민 같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황승언은 지상파 첫 주연작인 ‘시간’을 통해 세련된 비주얼 뿐만 아니라 섬세한 내면 연기로 시청자를 사로잡고 있다.

‘시간’은 매주 수,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