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재원, ‘흉부외과’ 출연…고수 절친 ‘남우진’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재원/사진제공=투어테인먼트

배우 이재원이 SBS 새 수목드라마 ‘흉부외과’(가제, 극본 최수진∙최창환, 연출 조영광)에 합류한다.

‘흉부외과’는 딜레마 상황에 놓인 절박한 흉부외과 의사의 이야기를 다룬다. 2017년 방송된 ‘피고인’의 조영광 감독과 최수진, 최창환 작가가 다시 뭉쳤다.

이재원은 극 중 응급의학과 전문의 남우진 역을 맡았다. 남우진은 태수(고수)와 중학교 시절부터 붙어 다닌 절친이다. 태산병원 응급실에서 함께 일하며 태수의 어머니에게도 살갑게 아들 노릇을 하는 인물이다.

그 동안 코믹하고 익살스러운 감초 캐릭터, 혹은 악역을 맡았던 이재원은 이번 작품을 통해 색다른 변신을 한다. SBS ‘닥터 이방인’, tvN ‘명불허전’에 이어 1년 만에 다시 의사 가운을 입게 됐다.

이재원은 “이만큼 선한 캐릭터를 맡는 것이 처음이다. 지금까지 보여드렸던 모습과는 또 다른 새로운 매력을 많이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흉부외과’는 ‘친애하는 판사님께’ 후속으로 오는 9월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