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네’ 남능미 손자 권희도, 에이핑크 정은지와 만남 성사…’듀엣 무대’까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할머니네 똥강아지’/사진제공=MBC

MBC ‘할머니네 똥강아지’에서 배우 남능미의 손자 권희도가 에이핑크의 정은지를 만났다. 이 모습은 9일 오후 8시 55분 방송에서 공개된다.

제작진에 따르면 남능미는 평소 스무 살 손자에게 ‘여자는 요물’이라고 말해왔다. 그런 그녀가 손자의 생일을 기념해 깜짝 이벤트를 준비했다.

손자를 위한 이벤트는 바로 아이돌과의 만남. 방송을 통해 손자 희도가 여러 번 이상형이라고 밝힌 에이핑크 정은지가 그 주인공이다.

최근 녹화에서 희도는 선망의 대상이었던 정은지에게 깜짝 선물을 받았다. 함께 듀엣 무대도 만들며 평생 잊지 못할 생일을 보냈다. 

이날 희도는 연애경험을 묻는 정은지의 돌발 질문에 뜻밖의 답변을 내놓았다. 할머니는 물론 스튜디오까지 술렁이게 했다. 

이밖에도 이번 방송에서는 스튜디오에 김영옥과 남능미가 함께 등장해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보여준다. 연기 경력 총합 100년 이상인 김영옥과 남능미의 필터 없는 대화에 MC 김국진은 당황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