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레오, 美 빌보드 극찬부터 음악방송 1위까지…”솔로 첫 주 빛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스 레오.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 레오가 솔로 가수로 변신에 성공하며 데뷔 첫 주를 화려하게 보냈다.

지난달 31일 첫 번째 솔로 미니음반 ‘캔버스CANVA)’를 발표한 레오는 Mnet ‘엠카운트다운’, KBS2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SBS MTV ‘더쇼’’등 각종 음악 방송에서 타이틀곡 ‘터치 앤 스케치(TOUCH&SKETCH)’를 불렀다. 안정된 가창력과 무대 매너를 갖춰 호응을 얻었다.

레오는 이번 음반의 전곡 작사, 공동 작곡에 참여했다. 한층 성장한 음악 실력을 마음껏 뽐냈다. 음악 방송에서도 섬세한 안무와 강렬한 눈빛으로 시선을 모았다. ‘더쇼’에서는 1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 역시 레오의 이번 음반을 집중 조명했다. 레오의 변신에 주목했고, ‘터치 앤 스케치’의 분위기를 극찬했다.

솔로 가수로 활약 중인 레오는 오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솔로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