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 9月 첫 단독 콘서트 개최…”오는 20일 예매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사무엘. / 사진제공=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가수 사무엘(SAMUEL)이 오는 9월 데뷔 후 처음 단독 콘서트를 연다.

사무엘은 지난 8일 오후 6시 공식 SNS와 팬카페 등을 통해 자신의 첫 번째 단독 콘서트 ‘아임 레디(I’m Ready)’ 개최 소식을 알렸다. 오는 9월 15일과 16일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다.

티켓 예매는 오는 20일 오후 8시 온라인 예매사이트 예스24를 통해 가능하다.

지난해 8월 첫 번째 미니음반 ‘식스틴(SIXTEEN)’으로 데뷔한 사무엘은 1년 만에 자신의 이름을 내건 콘서트를 앞두고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데뷔곡을 비롯해 ‘캔디’ ‘원’ ‘틴에이저’ 등 그동안 내놓은 노래를 열창할 예정이며, 역동적인 안무는 물론 방송에서는 공개하지 않았던 감성이 돋보이는 곡도 준비 중이라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