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석, 독립영화 80편→예쁜누나→손 the guest… ‘준비된 배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손 the guest’ 배우 윤종석/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OCN ‘손 the guest’에 출연하는 배우 윤종석이 근황을 공개했다.

윤종석은 8일 자신의 SNS에 차를 타고 이동하는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빨간색과 검정색 스트라이프 의상을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뚜렷한 이목구비 등 훈훈한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윤종석은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이어 OCN ‘손 the guest’에 출연한다. 극 중 ‘최신부’ 역을 맡았다.

드라마 촬영과 함께 단편영화 ‘여름이 가는 소리’에도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신인답지 않게 자연스러운 연기로 극에 활력을 더하는 윤종석은 독립영화 80여 편에 출연한 준비된 배우다.

윤종석은 “제대 후 2년 동안 연기를 할 수 있는 어디든 찾아갔다. 80여 편의 작은 영화에 출연했다. 영화가 가진 영향력을 느끼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다수의 작품을 통해 연기경험을 쌓아온 그의 연기변신을 기대해본다.

‘손 the guest’는 9월 12일 첫 방송 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