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48’, 8주 연속 화제성 1위…미야와키 사쿠라X야부키 나코 ‘화제의 인물’

[텐아시아=우빈 기자]

‘프로듀스 48’ 미야와키 사쿠라, 야부키 나코 / 사진제공=Mnet

Mnet ‘프로듀스 48’이 8주 연속 비드라마 부문 1위의 자리를 지켰다.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8일 발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프로듀스 48’이 23.7%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두 번째 순위 발표식에서 높은 순위를 기록한 야부키 나코와 미야와키 사쿠라가 화제를 모았다.

2위는 레드벨벳이 출연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점유율 4.01%)이다. ‘아는 형님’의 2018년도 주간 화제성 점수(굿데이터 기준) 중 과거 워너원이 출연했던 회 차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화제성 점수를 기록했다.

3위는 SBS 시사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점유율 2.96%)였다. 돈스코이호 실체 추적 방송과 지난달 21일 이재명 지사와 조폭의 유착 의혹 보도를 이 지사가 화면 조작이라 주장하며 프로그램 화제성이 상승했다.  4위는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점유율 2.92%)이 차지했다. 뚝섬편 솔루션 참가자였던 경양식집 대표가 제작진과 마찰이 있었다고 밝히며 화제성이 상승했다.

5위는 에일리의 충격적인 탈락이 방영된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점유율 2.7%)였다. 라운드는 탈락했지만 무대를 즐기는 에일리의 모습에 네티즌의 호평이 이어졌다. 6위는 지상렬, 스컬, 이태리, 위키미키 도연이 출연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점유율 2.6%)이 차지했다.

뒤이어 부모님의 사랑에 힘입어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친 쌈디의 모습이 그려진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점유율 2.57%)가 7위, 멤버들의 프로필 변경권을 두고 치열한 레이스가 펼쳐진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점유율 2.43%)이 8위에 올랐다.

에이핑크 손나은이 성형 관련 질문을 솔직하게 답해 화제를 모은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점유율 2.27%)기 9위, 장신영∙강경준 부부가 하차 인사를 전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점유율 1.82%)이 10위를 차지했다.

본 조사는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7월 30일부터 8월 5일 방송 중이거나 방송 예정인 비드라마 191편의 방송 출연자 또는 방송에서 다룬 출연진 1,816명에 대한 네티즌 반응을 온라인 뉴스, 블로그, 커뮤니티, SNS, 동영상 조회 수를 통해 분석하여 지난 6일에 발표한 결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