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크러쉬, 공유 팬미팅 섭외 거절했다가 진땀 뺀 사연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가수 크러쉬. / 사진제공=KBS

가수 크러쉬가 배우 공유의 섭외를 거절했다가 진땀 빼야 했던 일화를 오는 9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에서 밝힌다.

이날 ‘전설의 조동아리: 내 노래를 불러줘’ 코너는 여름 사냥꾼 특집으로 꾸며진다. 그룹 코요태, 장덕철, 가수 크러쉬와 청하가 출연한다.

앞선 녹화에서 크러쉬는 예정돼 있던 홍콩 여행 때문에 공유의 팬미팅 거절을 거절한 적 있다고 털어놨다. 그는 “(여행 당시) 때마침 홍콩에 있던 유희열이 부른 술자리에 갔는데 알고 보니 홍콩에서 열린 공유 팬미팅의 뒤풀이였다”며 “공유를 보고 너무 죄송해서 고개도 못 들었다”고 털어놨다.

절친한 사이인 축구선수 손흥민에 대한 이야기도 했다. 크러쉬는 “손흥민, 류준열과 축구 게임을 자주한다”면서 “손흥민이 게임에서 팀을 꾸릴 때 자신을 모델로 한 캐릭터를 꼭 포함시킨다. 특히 ‘손흥민’으로만 골을 넣는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고 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MC들은 크러쉬의 화려한 인맥에 깜짝 놀랐다. 또한 김수용은 크러쉬의 재치 있는 입담에 감탄하며 그에게 언변에 대한 조언까지 구했다는 전언이다.

‘해피투게더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